close

빅뱅, '꿈의 무대' 日도쿄돔 섰다..5만5천명 열광




[OSEN=이혜린 기자]인기그룹 빅뱅이 지난 5일 꿈의 무대인 일본 도쿄돔에 섰다.

빅뱅은 이 무대에서 단독 콘서트를 개최, 5만 5천 관객을 열광시키며 대성황을 이뤘다. 일본 데뷔 3년 만이다.

소속사 YG에 따르면 공연 당일 오전에는 머리부터 발 끝까지 빅뱅 굿즈로 화려하게 꾸민 팬들이 공연장 일대를 에워쌌다. 최대 수용 인원를 자랑하는 도쿄 돔임에도 불구하고 장외에는 ‘티켓을 양보해주세요’라고 쓰여진 팻말을 들고 다니는 팬들도 있었다.

공연은 오후 6시 15분, 오프닝 곡 ‘투나잇’으로 시작됐으며 빅뱅은 ‘핸즈업’, ‘판타스틱 베이비’ 등 24곡의 공연을 펼쳤다.

멤버 승리는 “3년 전 이 근처 도쿄 JCB홀에서 2천 명 관객을 동원하는 콘서트를 열었는데, 지금은 도쿄 돔에서 콘서트를 하고 있다”며 이어 “꿈이 현실이 됐다. 빅뱅과 팬들에게 기념적인 날”이라고 감격을 표현했다.

공연 막바지에는 12일 생일을 맞는 승리의 생일 파티가 열려 최대 규모 관객이 다 함께 생일 축하 노래를 부르는 장관을 연출했다.
 

또한 대성은 직접 일본 첫 솔로 앨범 발매와 솔로 콘서트 개최 소식을 전했다. 오는 2월 JPOP 리메이크 앨범을 발매하고 3월에는 일본 부도칸과 고베 월드 기념 홀에서 콘서트를 개최, 활발한 활동을 펼칠 것을 예고했다.

지난 5~6월 빅뱅은 월드투어 ‘빅뱅 얼라이브 갤럭시 투어 2012’의 일환으로 일본 5개 도시를 도는 아레나 투어를 개최한 바 있다. 그 열기를 잊지 못한 팬들의 뜨거운 성원이 계속되자 빅뱅은 일본 3대 돔 투어 ’빅뱅 얼라이브 투어 2012 인 재팬 파이널 인 돔’(도쿄 돔, 오사카 교세라 돔, 후쿠오카 야후 돔)을 전격 발표, 이번 공연을 개최하게 됐다.

올해 초부터 미주, 유럽, 아시아를 도는 월드투어를 진행한 빅뱅은 방문 국가마다 매진 사례를 기록해 화제를 모았다. 이번 달에는 홍콩, 영국 런던, 일본 후쿠오카 공연이 예정돼 있으며 내년 1월 25~27일에는 서울서 앵콜 콘서트를 열고 월드투어의 대미를 장식한다. 

rinny@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