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전우치', 눈 뜨고 코 베어 가는 차태현의 조선 구출법


[OSEN=정유진 인턴기자] '전우치'의 차태현이 눈 뜨고 코 베어 갈 수법으로 이희준의 돈줄을 끊으며 조선 구출기에 돌입했다.

10일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전우치'에서는 설주들을 습격해 강림(이희준 분)의 돈줄을 끊는 전우치(차태현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강림에게 잡혀있다 무연과 혜령의 도움을 받아 구출된 전우치는 고리대금업과 관계가 있는 희준의 돈줄을 끊기 위해 그와 관계를 맺은 설주들을 찾아갔다.

전우치는 타고난 사기꾼 기질을 발휘, 좌상(김병세 분) 집의 집문서를 설주에게 맡기고 진짜인 것처럼 꾸며 돈을 받아갔다.

아무것도 모르고 그에게 돈을 준 설주는 이내 집문서를 들고 집을 찾아가 본 뒤 사기를 당했다는 것을 깨닫고 분노했다.

이에 전우치는 시치미를 떼고 다시 설주 앞에 모습을 드러냈고,  그를 잡으려 달려드는 사내들을 모두 물리쳤다. 그는 "누구냐" 라며 놀란 설주에게 "이렇게 눈치가 없어서야 설주 노릇을 하겠나. 나 전우치야"라며 그를 놀리기까지 하는 여유로운 모습을 보이며 설주가 모아둔 재산들을 거둬갔다.

부정한 돈들을 모두 거둬온 전우치 일행은 거지들에게 돈을 나눠주며 필요한 사람들에게 재물을 배분해줬다.

eujenej@osen.co.kr

<사진> '전우치'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