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김소현, 성유리 아역으로 '출생의 비밀' 합류





[OSEN=전선하 기자] 아역 배우 김소현이 SBS 새 주말드라마 ‘출생의 비밀’에 출연한다.

김소현의 소속사 싸이더스HQ는 19일 이 같이 밝히며 김소현이 ‘출생의 비밀’에서 주인공 성유리가 연기하는 정이현 역의 어린 시절을 연기한다고 전했다.

‘출생의 비밀’은 해리성 기억 장애로 사랑하는 남자와 아이에 대한 기억을 잃은 여자가 삭제된 기억을 복원해나가는 과정을 그리는 드라마. 드라마 ‘봄날’의 김규완 작가와 김종혁 PD가 다시 한 번 의기투합해 주목 받는 작품이다.

김소현이 연기하는 정이현은 천재적인 두뇌를 자랑하는 소녀로, 밝고 낙천적이지만 극을 관통하는 강렬한 비밀을 간직한 캐릭터로 등장한다.

‘출생의 비밀’에는 성유리와 김소현 외에도 현재 배우 유준상과 갈소원 등이 출연을 확정한 상황.

‘출생의 비밀’은 현재 방송 중인 SBS ‘돈의 화신’ 후속 작품으로 오는 4월 첫 전파를 탄다.

sunha@osen.co.kr
<사진> 싸이더스 HQ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