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직장의 신’, 열애 인정 김기리 등장..김혜수 호통에 ‘깜짝’




[OSEN=권지영 기자] 개그맨 김기리가 ‘직장의 신’에 깜짝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2일 방송된 KBS 2TV 새 월화 드라마 ‘직장의 신’ 2회에서는 Y-JANG의 신입사원들을 대상으로 명연설을 이어가는 장규직(오지호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하지만 이 장소에서 미스김(김혜수 분)은 묵묵히 분리수거를 이어가며 자신의 할 일을 했고 이때 경비로 김기리가 등장, 자신의 유행어인 “여기서 이러시면 안 됩니다”를 말하며 미스김을 만류했다.

이에 미스김은 “나는 여기서 이래도 된다”고 소리쳐 강단 위에서 연설하는 장규직을 향했던 시선을 모두 자신에게로 쏠리게 하는 카리스마를 발산했다.

특히 개그맨 김기리는 이날 오전 동료 신보라와의 열애를 인정해 화제를 모았던 만큼, 김기리의 깜짝 등장은 보는 재미를 더했다.

김기리와 신보라의 소속사 측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해 연말부터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 두 사람은 모두 진지한 성격이라 주변에 알리기 않고 조심스럽게 만남을 가져왔다.

jykwon@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