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하지원, MBC 사극 ‘화투’ 기황후로 안방 복귀



[OSEN=표재민 기자] 배우 하지원이 MBC ‘화투(花鬪)’(가제)의 주인공 기황후로 안방극장에 복귀한다.

13일 MBC에 따르면 ‘화투’는 ‘불의 여신 정이’ 후속으로 방송 예정인 월화드라마로 실제 역사 속에 등장하는 인물인 기황후의 사랑과 투쟁의 대기록을 다루는 드라마다.

기황후는 칭기즈칸이 이룩한 거대왕국 대원제국의 37년 역사에 엄청난 영향력을 발휘하는 매력적이고 현명한 고려 출신 황후이다. 낯선 이국의 황실에서 고려의 자긍심을 지키며 운명적인 사랑과 함께 정치적 이상을 실현한 우리나라 역사 속 최초의 여인이기도 하다.

‘화투’는 널리 알려지지 않은 절절한 기황후의 러브스토리를 통해 지금까지 보여주지 않았던 하지원만의 특별한 감성과 매혹적인 카리스마, 아름답고도 가슴 시린 운명적 사랑을 그려내며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이 드라마는 ‘대조영’, ‘자이언트’, ‘샐러리맨 초한지’ 등의 작품을 통해 뛰어난 역사 고증과 선 굵은 필력으로 인정받은 장영철, 정경순 작가가 집필을 맡았으며, ‘닥터진’, ‘오버 더 레인보우’ 등에서 감각적인 연출을 보인 한희 PD가 메가폰을 잡을 예정이다.

jmpyo@osen.co.kr

<사진> MBC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