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구가의서’ 최진혁, 싸늘한 미소로 강렬한 컴백 ‘다크월령’



[OSEN=표재민 기자] 배우 최진혁이 싸늘한 미소와 함께 MBC 월화드라마 ‘구가의 서’에 강렬하게 돌아왔다.

최진혁은 지난 20일 방송된 ‘구가의 서’ 13회를 통해 사랑을 잃고 악귀가 된 구월령으로 재등장했다. 월령은 지리산 수호령의 순수한 모습을 잃은 채 가슴 시린 배신을 당한 후 천년악귀가 돼 인간을 해쳤다.

구월령 특유의 해맑고 순수했던 미소는 싸늘하고 섬뜩하게 변해버렸다. 유일한 인간 친구 소정법사(김희원 분)에게도 냉소를 지어 보이는 구월령의 모습은 앞으로 불어 닥칠 공포를 예감할 수 있었다. 더불어 14회 예고를 통해 “모든 걸 소멸하게 위해 돌아왔다”며 서늘하게 미소 짓는 구월령의 모습은 ‘다크월령’으로의 귀환을 실감하게 했다.

최진혁은 카리스마 넘치고 싸늘한 미소의 월령을 표현했다. 그는 가슴 시린 사연으로 인해 악역으로 변신했지만 차가운 눈빛은 섹시하기까지 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한편 ‘구가의 서’는 구월령이 아들 최강치(이승기 분)와 어떤 전개를 펼쳐나갈지 관심이 집중되는 가운데 21일 14회가 방송된다.

jmpyo@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