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너목들' 이종석, 이보영 두근두근 속마음에 '화들짝'



[OSEN=권지영 기자] 이종석이 이보영의 속마음에 당황했다.

24일 방송된 SBS 수목 드라마 '너의 목소리가 들려'(이하 '너목들')에서는 혜성(이보영 분)의 마음을 달래주려는 수하(이종석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수하와 혜성은 황달중 사건을 두고 충돌했다. 특히 도연(이다희 분)의 절망감을 읽은 수하는 도연의 편을 들어 혜성의 마음을 상하게 했다.

이후 혜성은 얼굴 전체를 가리는 썬캡을 쓰고 출퇴근 하며 수하의 눈을 피했다. 이에 아직까지 자신에 화가 났다고 생각한 수하는 "어떤 독한 생각을 해도 상처 받지 않는다"고 혜성을 설득, 썬캡을 벗기려 했다.

그런데 가려졌던 혜성의 눈은 "어떻게, 너무 두근거려"라는 말을 하고 있었고 이에 놀란 수하는 잠시 멈칫했다.

혜성은 "어떤 여자가 이런 생각을 들키고 싶어하겠냐"고 부끄러워 했고, 그런 혜성이 사랑스러웠던 수하는 그에게 키스하려 했지만 썬캡 때문에 실패하고 말았다.

jykwon@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