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정경호·김새론, '맨홀' 출연 확정..정유미 "검토 중"



[OSEN=선미경 기자] 배우 정경호와 김새론이 영화 '맨홀'(감독 신재영, 제작 화인웍스)로 뭉쳤다.

정경호와 김새론의 소속사 관계자는 19일 OSEN에 "정경호와 김새론이 '맨홀'에 함께 출연하게 됐다"며 "시나리오가 워낙 재미있었고, 캐릭터와 작품 전체적으로 좋은 느낌을 받아 출연을 결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정경호는 앞서 영화 '거북이 달린다', 드라마 '무정도시' 등에서 안정적인 연기력을 인정받은 바 있어 이번 작품에서는 또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를 높인다. 김새론 역시 영화 '아저씨', '이웃사람' 등을 통해 연기력을 인정받았기 때문에 두 사람이 보여줄 시너지에 관심이 쏠린다.

정경호와 김새론에 이어 배우 정유미 역시 '맨홀' 출연을 검토 중이다. 정유미의 소속사 관계자는 "'맨홀'의 출연을 제의받고 검토 중인 것은 맞다"고 전했다.

'맨홀'은 맨홀을 이용해 납치와 살인을 저지르는 연쇄살인범(정경호 분)과 그에 맞서는 동생(김새론 분)과 언니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2009년 미쟝센단편영화제에서 '감성적 싸움'으로 최우수작품상을 수상한 신재영 감독의 장편 데뷔작이다.

seon@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