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김수현, 日 지상파 접수..7월 NHK '해품달' 방송확정



[OSEN=최나영 기자] 오는 7월부터는 일본 지상파에서도 김수현을 만날 수 있다. 

김수현 주연 드라마 '해를 품은 달'이 오는 7월 일본 지상파 NHK에서 방송된다. 일본 NHK의 이 같은 결정은 ‘아시아의 연인’으로 거듭난 김수현을 향한 일본 방송 관계자들의 관심과 현지 팬들의 열화와 같은 성원에 힘입어 결정됐다는 후문이다.

2012년 방송 당시 최고 시청률 42.2%를 기록하며 국민 드라마 반열에 올랐던 김수현의 '해를 품은 달'은 김수현을 비롯한 출연 배우들의 열연과 탄탄한 스토리로 큰 주목을 받았다. 이 같은 관심은 일본으로까지 넘어가 같은 해 7월 KNTV, 2013년 1월 NHK BS프리미엄에서 정식 방송되었으며, 이를 계기로 김수현을 향한 일본언론과 팬들의 관심이 급상승 했다.

과거 '해를 품은 달'의 일본 방송 당시 현지 언론들이 ‘가장 주목 받고 있는 젊은 배우’로 김수현을 소개할 정도로 집중적인 관심을 받았다. 현지 팬들의 관심 또한 높아지며 당시 김수현은 일본 내에서 공식 팬클럽을 창단해 단독 팬미팅을 개최할 정도로 견고한 팬 층을 쌓아나갔다.  

이번 NHK의 '해를 품은 달' 편성은 현재 한국과 중국을 비롯한 아시아 지역에서 최고의 인기를 누리고 있는 김수현이 일본에서의 입지를 더욱 단단히 다질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김수현의 일본 소속사 관계자는 “최근 김수현의 인기가 더욱 높아짐에 따라 출연 작품 재방송과 유력 언론 매체들의 단독 인터뷰 요청이 쇄도하고 있는 상태” 라면서 “지난 18일 파시피코 요코하마 국립대 홀에서 진행된 일본 팬미팅 추가 공연에 대한 문의도 이어지는 등 김수현의 현지 활동에 대한 비상한 관심을 보이고 있다” 라고 밝혔다. 

'해를 품은 달'은 오는 7월 NHK 지상파 방송에 앞서 5월 중순부터 NHK BS프리미엄 채널에서 재방송을 시작했다. 또한, 일본 케이블 채널 DATV에서는 지난 25일 <별에서 온 그대>의 현지 첫 방송이 시작된 상태여서 열도의 ‘김수현 열풍’에 힘을 실어줄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지난 2월 종영한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에서 한층 성숙한 연기와 눈빛으로 부드러운 카리스마를 발휘한 김수현은 국내뿐 아니라 중국과 태국, 싱가포르, 일본 등 아시아 전역에서 호감도를 더욱 높인 상황. 특히, 해외 유명 감독이 연출하는 작품의 출연 제안을 비롯해 아시아권을 아우르는 글로벌 광고 모델 계약을 체결 하는 등 ‘아시아의 연인’으로 발돋움 했다. 지난 27일 진행된 백상예술대상 시상식에서 영화 남자신인연기상과 영화-드라마 남자인기상 등 3관왕의 영예를 안았으며, 현재 신중히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nyc@osen.co.kr
<사진> 키이스트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