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
close

채은성 그라운드 홈런, 프로 데뷔 첫 홈런



[OSEN=대전, 이상학 기자] LG 유망주 채은성이 프로 데뷔 첫 홈런을 그라운드 홈런으로 장식했다.

채은성은 21일 대전 한화전에 6번타자 우익수로 선발출장, 1-1 동점으로 맞선 8회 선두타자로 나와 그라운드 홈런을 기록했다. 윤규진과풀카운트 승부 끝에 6구째 가운데 높게 들어온 147km 직구를 힘있게 받아쳤다. 중견수 앞 날카로운 채은성의 타구에 한화 중견수 펠릭스 피에가 무리하게 대시하다 그만 공을 뒤로 빠뜨린 게 발단이었다.

공이 펜스 뒤로 굴러가는 사이 채은성이 1루와 2루를 지나 전력질주를 시작했다. 한화 백업 플레이가 상대적으로 늦었고, 중계 플레이를 들어간 한상훈도 외야에 자리해 한 번에 홈으로 송구하기가 쉽지 않았다. 채은성은 3루를 지나 홈으로 질주했고, 공이 오기 전 먼저 슬라이딩으로 홈을 먼저 밟았다. 채은성의 프로 데뷔 첫 홈런이 그라운드 홈런으로 만들어진 순간. 그라운드 홈런은 시즌 1호이자 통산 67호 기록이다.

waW@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