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이하늬, ‘모던파머’ 출연 확정..“좋은 작품 기뻐”



[OSEN=표재민 기자] 배우 이하늬가 SBS 주말미니시리즈 ‘모던파머(극본 김기호, 연출 오진석)’의 여자 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

22일 소속사 킹콩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이하늬는 이 드라마에서 어느 한 시골마을의 최초이자 최연소 여자 이장 강윤희 역에 출연을 확정지으며 KBS 미니시리즈 ‘상어’ 이후 약 1년 만에 안방극장에 컴백한다.

이하늬는 이번 작품에서 록밴드 리더 이홍기(이민기 역)의 첫사랑이자 극의 주요 변경이 되는 ‘하두록리’ 마을에서 유쾌, 발랄한 성격을 지닌 여자 이장 ‘강윤희’를 연기한다. 털털하다 못해 터프한 그는 마을의 대표 분위기 메이커로 씩씩하게 마을을 이끌어 나가는 인물을 그릴 예정이다.

이하늬는 “오랜만에 좋은 작품으로 찾아뵙게 되어 기쁘다. 멋진 배우, 훌륭한 스태프들과 함께 시청자분들을 만날 생각에 설레기도 하고, 한편으로는 무더위 속에서 시작되는 촬영이라 걱정도 되지만 행복한 기운과 감사한 마음으로 힘내 촬영하겠다. 좋은 모습 보여드리기 위해 열심히 노력 할 테니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며 소감을 밝혔다.

현재 이하늬는 영화 ‘타짜-신의 손’ 개봉을 앞두고 있으며, SBS 주말미니시리즈 ‘모던파머’는 주말극장 ‘기분좋은날’ 후속으로 오는 10월경에 첫 방송 될 예정이다.

jmpyo@osen.co.kr

<사진> 킹콩엔터테인먼트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