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왔다 장보리', 첫 30% 돌파..'적수없는 1위'



[OSEN=최나영 기자] '왔다 장보리'가 시청률 30%대의 벽을 처음으로 넘었다.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17일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왔다 장보리' 38회는 전국기준 30.4%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방송 후 첫 30%대 시청률로 지난 주 10일 방송이 기록한 최고시청률 27.9%에 비해 2.5%P 상승한 자체최고시청률이다. 전날 16일 방송 분(25.2%)보다는 5.2%P나 상승했다.

'왔다 장보리'는 꾸준한 시청률을 보여오다가 대적할 자 없는 시청률로 동시간대 프로그램들을 큰 폭으로 제치고 선두에 섰다. 이날 방송에서는 유전자 검사를 마친 수봉(안내상 분)과 보리(오연서 분)가 서로 부녀지간임을 확인하고 눈물로 재회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한편 지상파 주말드라마 성적을 살펴보면, KBS 2TV '가족끼리 왜그래' 23.3%, MBC '마마' 12.5%, SBS '끝없는 사랑' 9.8%, SBS '기분좋은 날' 5.4%로 나타났다.

nyc@osen.co.kr
<사진> '왔다 장보리'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