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KBS 측 "김혜자·문소리, '착하지 않은 여자들' 검토중"



[OSEN=정유진 기자] 배우 김혜자와 문소리가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착하지 않은 여자들'(가제)에 출연을 검토중이다.

KBS 한 관계자는 25일 OSEN에 "김혜자와 문소리에게 '착하지 않은 여자들'의 출연을 제안한 상태다. 두 분 다 현재 검토중인 상황으로 결정된 바는 없다"고 알렸다.

'착하지 않은 여자들'은 한 집안 3대에 걸친 여성들의 이야기를 그리는 가족극이자 성장극이다. 김혜자는 1대 강순옥 역에, 문소리는 2대 현숙 역의 제안을 받았다. '공부의 신', '브레인', '내 딸 서영이' 등을 연출했던 유현기 PD가 메가폰을 잡고 '적도의 남자', '남자가 사랑할 때', '태양의 여자' 등을 집필한 김인영 작가가 대본을 맡는다.

내년 2월 '왕의 얼굴' 후속으로 방송될 예정이다.

eujenej@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