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풍문' 고아성vs이준, 첫 부부 싸움했다..의견 충돌 팽팽



[OSEN=선미경 기자] '풍문으로 들었소'의 고아성과 이준이 처음으로 싸웠다.

16일 오후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풍문으로 들었소'(극본 정성주, 연출 안판석) 7회에서는 한인상(이준 분)과 서봄(고아성 분)이 처음으로 티격태격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그동안 인상은 봄을 슬프게 하는 부모님에게 실망하며 반항해왔다. 그러면서 한정호(유준상 분)은 봄과 인상이 '명료한 세계관'에 대한 수업을 받게 했고, 봄은 그동안 궁금해했던 여러 가지를 물었다.

이 과정에서 인상은 봄이 정호의 일을 알아가는 것을 반대했다. 봄은 인상에게 그의 친구인 현수 집안의 일에 대해 물었지만, 인상은 알 필요 없다는 것이었다. 결국 두 사람은 이런 문제로 티격태격했고, 인상과 봄의 배경이 달랐던 것처럼 팽팽하게 의견 대립이 이어졌다.

'풍문으로 들었소'는 제왕적 권력을 누리며 부와 혈통의 세습을 꿈꾸는 대한민국 상류층의 속물의식을 꼬집는 블랙 코미디 드라마다.

seon@osen.co.kr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