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손성윤, 단막극 ‘웃기는 여자’ 캐스팅..6개월 만에 복귀





[OSEN=권지영 기자] 배우 손성윤이 MBC 주말드라마 ‘마마’ 종영 이후 6개월 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한다. 

오는 4월 3일 방송 예정인 KBS 2TV ‘드라마스페셜 단막 2015’ 시즌1의 마지막 작품 ‘웃기는 여자’ (극본 이정민ㆍ연출 김형석)에서 남아영 판사 역으로 캐스팅된 것.

손성윤은 극중 남자주인공 오정우(김지훈 분)의 연수원 동기인 남아영 역으로 오판사와의 끈끈한 직장동료애를 나누며 조언을 해주는 엄친딸 역할을 소화할 예정이다.

손성윤은 소속사 마코어뮤즈먼트를 통해 “따뜻한 봄, 드라마를 통해 인사하게 돼 너무 반갑습니다. 남아영 역을 소화하면서 촬영 즐겁게 했습니다. 많은 분들이 함께 봐주면 좋을 것 같아요. 꼭 본방 사수 부탁 드려요. 감사합니다”라는 캐스팅 소감을 남겼다.

손성윤은 지난 2014년 10월 종영한 ‘마마’에서 거침없는 야먕녀의 모습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눈길을 끈 바 있으며, ‘삼생이’ ‘파스타’ ‘막돼먹은 영애씨’ ‘여인의 향기’ ‘마이 프린세스’에서 상큼 발랄한 매력으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한편, '웃기는 여자'는 안 웃겨서 슬픈 개그우먼 여자와 웬만해선 잘 웃지 않는 판사가 만나 상처를 보듬으며 성장해나가는 이야기를 그린 로맨틱 코미디물이다. 오는 4월 3일 오후 9시30분부터 100분간(1,2부 연속 방송) 방송된다.

jykwon@osen.co.kr
<사진>마코어뮤즈먼트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