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
close

日예능, 女간호사 노래방서 男 은밀한 곳 만져 '경악'





성인물을 연상케 하는 후끈한 방송 프로그램 제작으로 유명한 일본 방송국이 이번에도 역작을 만들어냈다.

최근 일본의 한 케이블TV는 성과 예능을 결합한 프로그램을 방송해 비상한 관심을 받았다. 평소에도 진한 수위의 방송으로 유명한 이 프로그램의 제목은 다름 아닌 지퍼를 내려줘.

노래방에 여러 남자들이 등장하고 애창곡을 불러 가장 높은 점수를 얻는 이가 승리하는 방송이다. 특별한 것이 있다. 간호사복 등을 입은 미모의 여성이 등장해 남성의 은밀한 곳을 만진다. 남자들이 노래를 제대로 부를 수 있을 리 만무하다.

영국 메트로 등 외신들은 "성적 상상력의 극단을 보여주는 프로그램"이라며 "케이블이지만 TV를 통해 방영된다는 사실이 놀랍다"고 보도했다.

OSEN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