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미스맥심 준우승 정영현 "우승자 보다 아찔한 볼륨감 과시"



[OSEN=사진팀] ‘미스맥심 콘테스트’ 우승자에게 주어지는 특전인 MAXIM 정규 월호 커버 화보가 공개됐다.

남성잡지 MAXIM의 국내 발간 이래 최초로 준우승자가 커버 모델로 선정되는 해프닝이 발생했다.

남성잡지 MAXIM 측은 “해마다 아름다운 여성 모델을 발굴하는 미스맥심 콘테스트를 개최한다. 지난 9월호 백커버 사진이 논란에 휩싸이자, 표지 촬영 예정이었던 2014 미스맥심 콘테스트 우승자 정두리가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SNS) 계정을 통해 먼저 촬영 거부 의사를 밝혔다. 자연히 표지모델의 기회는 같은 해 콘테스트 준우승자인 미스맥심 정영현에게 돌아갔다”고 밝혔다.

화보 속 미스맥심 정영현은 대자연을 배경으로 과감한 노출을 선보이며 자신의 매력을 뽐낸다. 뜨거운 태양 아래에서 진행된 화보 촬영에도 재치있는 행동과 유머로 촬영 현장에 에너지를 공급했다는 후문. 그녀의 파격적인 이번 화보는 MAXIM 10월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 photo@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