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
close

'응팔' 이민지 "성매매? 누가봐도 관계없어" 분노

[OSEN=김경주 기자] tvN 드라마 '응답하라 1988(이하 '응팔')'에 출연했던 배우 이민지가 성매매 루머와 관련해 자신과 관계없다며 분노했다.

이민지는 지난 24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내 이름 겁나게 흔하긴 흔한데. 하필. 맙소사"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제 얼굴과 제 모든 면에 대해 저는 굉장히 만족하고 좋아합니다만 솔직히 성매매와는 누가봐도 관계없어보이지 않나요. 아니 근데 왜 포주랑 남자들 이름은 안 밝히는 건가요"라는 글도 남겼다.

이는 최근 온라인을 중심으로 돌고 있는 일명 '성매매 찌라시'와 관련된 것으로 보인다. 확인되지 않은 루머에 자신의 이름이 거론되자 발끈, SNS를 통해 해명한 것.

리스트에 이름이 언급된 다른 여배우들 역시 강경 대응을 예고하며 적극적으로 해명에 나서고 있는 상황이다. / trio88@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