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캐리어' 주진모vs이준, 최지우 놓고 불꽃대결 시작[종합]

[OSEN=이지영 기자] 주진모와 이준이 최지우의 마을 얻기 위해 신경전을 벌였다.

18일 방송된 MBC '캐리어를 끄는 여자'에서는 석우가 금주에게 고백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석우는 금주와 사건 조사 차 게이바에 갔다가 기습 키스를 한다. 한 게이 남성이 석우에게 대시했고, 금주가 그 자리를 막아주다 "내가 여친이다"며 석우를 안았던 것.

석우는 게이 남성이 사라진 후 금주에게 키스를 했고, 석우는 고백을 하려다 금주가 엉뚱한 이야기로 말머리를 돌려 고백에 실패했다. 그날 복거는 술 취한 혜주를 금주 집에 데려다 주고, 복거는 금주와 같이 달려온 석우에게 질투하는 모습을 보였다.

다음날 석우는 금주에게 좋아한다고 고백하지만, 금주는 "당황스럽다"고 거절한다. 석우는 기다리겠다고 한다. 금주와 복거는 전날 무슨 일이 있었냐고 서로 아웅다웅하지만, 둘 다 비밀로 한다. 석우와 금주는 오성 사위와 관련된 살인 사건을 통쾌하게 해결한다.

혜주는 복거에게 마음을 두게 되고, 혜주가 복거를 좋아한다는 소문이 퍼진다. 금주는 혜주에게 그 일을 경고하지만, 혜주는 오히려 그런 금주를 비난한다.

복거와 석우는 로펌 내에서 마주칠 때마다 신경전을 벌였다. 석우는 복거에게 "사무장님 만나러 간다"고 자랑했고, 복거는 "나는 벌써 만나고 왔다"고 되받아쳤다. 석우는 금주가 사법고시에 도전하도록 격려하려 하지만, 지현은 "나는 사무장 금주가 필요할 뿐이다"며 회의적인 반응을 보였다.

복거는 노숙 사건 피해자인 민아가 회복되자, 금주에게 소개한다. 금주는 그 동안 복거가 돌봤다는 사실에 충격을 받았다. 금주는 복거를 안으며 "고맙다"고 감격했다.

/ bonbon@osen.co.kr

[사진] '캐리어를 끄는 여자'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