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단독] 윤진서, 4월의 신부된다..30일 제주도에서 결혼 (윤진서 결혼①)

[OSEN=김은애 기자] 취미생활인 서핑으로 결혼까지 골인하게 됐다. 배우 윤진서가 서핑을 하다 만난 남자친구와 제주도에서 웨딩마치를 울린다.

25일 OSEN 취재결과 윤진서는 오는 30일 제주도에서 일반인 남자친구와 결혼한다. 그는 가족, 친지, 가까운 지인 등만을 초청해 비공개 결혼식을 진행할 예정이다.

윤진서는 서핑에 푹 빠져 제주도로 이주했을 정도로 소문난 서핑마니아다. 예비신랑 역시 서핑을 남들에게 가르쳐줄 만큼 뛰어난 실력의 소유자다.

오랜 시간 교제해온 윤진서와 예비신랑은 서핑을 하며 처음 인연을 맺은 것으로 알려졌다. 예비신랑이 초보였던 윤진서에게 서핑을 가르쳐주며 친해졌다고.

두 사람은 서핑이라는 공통분모와 성격, 가치관이 비슷해 사랑을 점차 키워나간 것으로 전해졌다. 또한 제주도에 대한 애정이 남달라 예식도 제주도에서 진행하기로 결정했다.

앞서 윤진서는 지난 2월 tvN '인생술집'에서 열애 중인 사실을 고백해 많은 화제를 모았다.

윤진서는 3월 OSEN과의 인터뷰에서도 "남자친구와 만난 지는 오래됐다”며 “방송 중에서 이상형이 누구냐고 계속 물어보셔서 그냥 고백했다. 그런 고백하는 것이 별로 큰일인지 잘 모르겠다. 제가 아이돌은 아니지 않냐"고 밝힌 바 있다.

이처럼 그동안 솔직한 매력으로 대중의 사랑을 받아온 윤진서. 이젠 누군가의 아내로 인생의 제 2막을 새롭게 시작한다. 과연 그가 앞으로 어떤 가정을 꾸려나갈지, 또 배우로선 어떤 성장을 하게 될지 관심이 모아진다.
/misskim321@osen.co.kr
[사진]OSEN DB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