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공식입장] 이인혜, 플라이업과 전속계약 체결..이보영 ·최강희 한솥밥

[OSEN=최나영 기자] 배우 이인혜가 이보영, 최강희 등이 소속돼 있는 플라이업 엔터테인먼트(대표 김동업)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올 초 종영한 KBS 2TV 드라마 ‘오 마이 금비’에서 홍일점 사기꾼 ‘허재경’으로 분해 열연한 이인혜가 플라이업 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 체계적인 매니지먼트 시스템 속에서 배우 행보를 이어갈 계획이다.

플라이업 측은 “이인혜는 연기를 비롯해 다방면에서 많은 매력을 어필할 수 있는 다재다능한 배우”라며 “연기자로서 계속해서 좋은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이인혜는 1995년 MBC 드라마 ‘찬품단자’로 데뷔, 이후 통통 튀는 캐릭터를 주로 맡아 연기하며 다수의 작품에서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뿐만 아니라, 예능과 시사/교양 프로그램에도 두각을 나타내며 다방면에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이에 연기뿐 아니라 다양한 활동을 통해 꾸준히 사랑 받고 있는 이인혜가 플라이업과 만나 보여줄 시너지에 귀추가 주목된다. / nyc@osen.co.kr

[사진] 플라이업 엔터테인먼트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