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서현X김정현, MBC 새 수목극 ‘시간’ 주연 확정...7월 방송 [종합]

[OSEN=유지혜 기자] 배우 서현과 김정현이 MBC 새 수목드라마 ‘시간’의 주인공으로 나선다.

3일 오후 MBC는 “배우 서현이 MBC 새 수목드라마 ‘시간’의 여자 주인공으로 출연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MBC에 따르면, 새 수목드라마 ‘시간’(극본 최호철, 연출 장준호)에서 서현과 김정현이 호흡을 맞춘다. ‘시간’은 생의 마지막 시간을 보내는 한 남자가, 자신 때문에 인생이 망가진 여자를 위해 모든 것을 바치며 사투를 벌이는 이야기로, ‘비밀’ ‘가면’ 등을 쓴 최호철 작가와 ‘도둑놈 도둑님’ ‘호텔킹’을 공동 연출한 장준호PD의 시너지가 기대되는 작품이다.

서현이 연기하게 될 ‘설지현’은 철부지 엄마 때문에 소녀 가장의 역할을 도맡아 하고, 동생 대학 뒷바라지 때문에 정작 자신은 대학교를 중퇴했지만 꿈을 잃지 않고 살아가는 인물이다.
 
극중 김정현은 사회적 지위로나 타고난 외모로나 머리부터 발끝까지 어느 것 하나 흠잡을 곳 없는 남자 수호 역을 맡았다. 인생을 뒤흔들 사건에 함께 휘말린 한 여자를 지키기 위해 그녀의 세상에 발을 들여놓으면서 시간을 뛰어넘는 사랑을 하는 깊이 있는 모습으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지난해 11월 종영된 MBC 주말특별기획 드라마 ‘도둑놈, 도둑님’으로 첫 주연 신고식을 마친 서현은 ‘시간’을 통해 미니시리즈 여주인공으로 발돋움하게 됐다. 데뷔작인 영화 ‘초인’을 통해 충무로 최고의 기대주로 떠오른 김정현은 드라마 '질투의 화신', '빙구', '역적: 백성을 훔친 도적', '학교2017', '으라차차 와이키키'이 이어 '시간'의 주인공으로 나서며 열일 행보를 잇는다. 

두 사람이 호흡을 맞추는 ‘시간’은 현재 방송중인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 후속인 ‘이리와 안아줘’ 다음 편성으로 오는 7월 첫 방송된다./ yjh0304@osen.co.kr

[사진] OSEN DB.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