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암수살인' 개봉 첫날 43만명 동원..韓영화 박스오피스 1위 

[OSEN=하수정 기자] 김윤석과 주지훈의 긴장감 넘치는 심리전과 담백한 연출로 뜨거운 호평을 받으며 새로운 범죄실화극의 탄생을 알린 영화 '암수살인'이 개봉 첫날인 지난 3일 영진위 통합전산망 집계 기준 43만 8,941명 관객을 동원, 누적 관객수 45만 9,453명을 기록하며 한국영화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감옥에서 7건의 추가 살인을 자백하는 살인범과 자백을 믿고 사건을 쫓는 형사의 이야기를 다룬 범죄실화극 '암수살인'이 개봉 첫날인 3일 43만 8,941명 관객을 동원, 한국영화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범죄 장르의 통념을 깬 새로운 범죄수사극의 탄생을 알리며 언론 및 평단은 물론, 관객들의 호평을 이끌고 있는 '암수살인'은 치열한 경쟁을 펼쳤던 추석 대작들을 잠재우며 동시기 개봉작인 '베놈'과 함께 비수기인 10월 극장가의 쌍끌이 흥행을 이끌어 갈 전망이다.

한편, '암수살인'은 일반적인 범죄 수사 장르의 통념을 깨고 새로운 차원의 재미와 긴장감을 선사하는 치밀한 서스펜스로 뜨거운 호응을 얻고 있다. 영화를 관람한 관객들은 “믿고 보는 배우들의 믿고 보는 영화! 역시 최고다!”, “스토리 쫀쫀하니 긴장감 넘치고 재미있음”, “연기도 스토리도 배우도 매우 만족 별 다섯개”, “김윤석, 주지훈 연기력 진짜 최고 영화 보는 내내 압도당했어요~”, “극을 시종일관 팽팽하게 잡아당기는 김윤석, 주지훈의 화학작용이 인상적”, “스토리 탄탄했고 너무 놀랍고 소름돋았음. 배우들 연기는 장난없었고 어떤 메시지 전달하려는지가 보였다” 등 진정성 있는 스토리가 주는 묵직한 울림과 김윤석, 주지훈 등 연기파 배우들의 열연으로 완성된 긴장감 넘치는 심리전에 대한 높은 만족도를 드러내고 있다. 

이처럼 다양한 연령층의 관객들의 전폭적인 지지에 힘입어 '암수살인'은 개봉 첫 주말을 비롯한 10월 극장가에 깊은 여운을 선사하며 한층 거센 흥행 질주를 펼칠 것으로 기대된다./hsjssu@osen.co.kr

[사진] 영화 포스터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