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YG 측 "강성훈과 전속계약 해지, 앞으로도 잘 되길 바란다" [공식입장]

[OSEN=장진리 기자] 강성훈이 YG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해지하고 젝스키스를 떠난다. 

강성훈은 1일 자신의 팬카페 후니월드에 직접 글을 올려 " YG엔터테인먼트와 상의하에 2018년 12월 31일 자로 전속계약을 해지하는 것으로 합의하였으며, 젝스키스로서의 모든 활동을 내려놓고자 한다"고 발표했다. 

강성훈은 "현재 본인의 심리적 건강 문제로 복귀 시기를 예측할 수 없는 상황"이라며 "더 이상의 젝스키스 활동이 미뤄지는 것은 팀에 큰 폐를 끼친다고 판단하여 많은 고민을 거듭한 끝에 저 강성훈은 YG엔터테인먼트와 상의하에 2018년 12월 31일 자로 전속계약을 해지하는 것으로 합의하였으며, 젝스키스로서의 모든 활동을 내려놓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어 "오랜 공백 기간에도 불구하고 기다려주신 팬분들 잊지 않고 반갑게 맞아주신 많은 분들의 기대에 부응하지 못하게 된 점 죄송하다. 저와 관련된 일로 인해 피해를 입은 젝스키스 팀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오랜 시간 동안 젝스키스로서의 강성훈을 응원해 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했다"고 감사와 사과 인사를 전했다.

이에 대해 YG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일 OSEN에 "강성훈과의 논의 끝에 전속 계약을 해지한 것이 사실이다"라며 "강성훈이 앞으로도 잘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젝스키스는 지난 10월 서울 KSPO DOME(올림픽체조경기장)에서 ‘SECHSKIES 2018 CONCERT '지금·여기·다시' 콘서트를 여는 등 승승장구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mari@osen.co.kr

[사진] OSEN DB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