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정준호 "첫방 시청률 1%로 시작했던 'SKY 캐슬', 만화 같은 이야기" [Oh!커피 한 잔⓵]

[OSEN=이소담 기자] 배우 정준호에게 종합편성채널 JTBC 금토드라마 'SKY 캐슬'은 "데뷔하고 25년 하며 처음"의 경험을 여럿 하게 한 특별한 작품이었다.

정준호는 최근 OSEN과 만나 "악수할 일이 많아졌다. 드라마 재밌게 본다고 격려 전화, '결말 어떻게 됐나', '혜나와 예서 바뀐 거 아닌가' 묻는 등 매해 엔딩이 끝나면 전화가 수십통씩 온다. 그런 전화들이 연기자 생활 25년 하면서 처음이다"고 밝혔다.

가족들이 물으면 알려주지 않냐는 질문에는 "와이프도 그렇고 장모님도 가까이 사니까 물어보지만 이야기를 못 해준다. 와이프에게 친구들이 매일 물어본다고 한다"며 "유출 사건 때문에 조심스럽기도 하고 미리 말하면 재미 없으니까"라고 답했다.

정준호는 'SKY 캐슬'에서 강준상 역을 맡았다. 다소 날카롭고 염세적으로 보이는 캐릭터를 외형적으로도 표현하기 위해 체중 감량을 했다는 설명이다. 그는 "수염도 기르고 살도 6~7키로 감량해서 푸근한 모습보다는 날카로워보이면서 시니컬한 느낌을 줘야겠다고 생각했다. 말투라거나 행동이라거나 직장, 집이든 유한 사람보단 까칠한 사람이다. 외형적인 캐릭터도 그렇게 보이는 것이 역할에 도움이 되겠다고 생각했다"면서 첫 촬영에서는 스태프들의 반응이 그닥 좋지 않았다고. 정준호는 "첫 촬영 때 영재 아빠랑 술 먹는 신이었는데 바스트를 찍었는데 감독님이 왔다. '선배님 괜찮은데요?' 강준상이랑 너무 잘 어울린다고, 걱정했는데 느낌이 좋다고 하더라. 저도 연기자 생활하면서 태어나서 처음 길렀다"고 덧붙였다.

앞서 정준호는 방송에 앞서 자신이 맡은 '강준상' 캐릭터를 소개하는 데 있어 '모범적인 가장'이라고 설명했던 영상으로 화제가 된 바 있다. 이와 관련해서는 "4~5회 대본만 보고 그랬다. 대본 파악이 안 된 거다. 캐릭터만 보면 공부 열심히 하고 병원에서 나름 엘리트 코스로 잘 가고 있고 집안은 화목하게 잘살고 좋은 환경, 그래서 애들한테 모범적인 가장으로서 모범적인 남편으로서 열심히 살아가는 거 아닐까 생각을 했는데 이건 전혀 아닌 거다. 뒤로는 어떻게 될지 모르니까 이런 성격 결함자가 된 줄 몰랐다"며 웃었다.

강준상이 가장 돋보였던 신은 호텔 로비에서 윤여사(정애리 분)에게 투정을 부리듯 대화하는 장면, 서재에서 '그냥 엄마 아들하면 안 돼요?'라고 묻던 장면이다. "강준상이 갑자기 혜나(김보라 분)에 대한 부성애가 생겼을 것 같지 않은데 호텔 로비신에서 보여준 감정은 회한이었는가"라는 질문에 정준호는 "자기 딸이라는 걸 알게 되면서 감정선이 무너지기 시작했다고 생각한다"며 "어느날 갑자기 딸이 나타나면서 잘 나가는 강준상 인생에 먹구름이 끼게 된 거다. '내가 너무 내 위주로 살았구나'를 혜나가 나타남으로 해서 살짝 변하는 게 아니라 엄청난 충격으로 받아들이게 된 것"이라고 답했다.

이어 "이 친구가 사회구성원으로서 다양한 사람들과 어우러져 살았다면 그런 상황이 왔을 때 유연하게 대처했을 텐데 그런 게 아니라 목표를 위해서 물불 안 가리고 올라갔고, 그런 핵폭탄 사건이 터지면서 고작 한 다는 게 엄마한테 가서 화풀이한 거다"고 설명해 작품에 대한 보다 폭넓은 이해를 가능하게 했다.

이처럼 극도로 치닫던 준상의 감정처럼 'SKY 캐슬'의 시청률도 급상해 영화 같은 일이 펼쳐졌다. 정준호는 "첫방 시청률이 너무 안 나온 거 아닌가 걱정했다. 2회 시청률이 모든 관심사였는데 KT 화재 때문에 집계가 안 나온 거다. 딱 2회 끝나고 몇 사람 전화가 왔는데 반응이 괜찮아서 무조건 2%는 넘었다고 생각했다. 그런데 4.5%가 나오면서 촬영장 분위기는 갑자기 예능이 됐다"며 "마치 만화 같은 이야기처럼 마술처럼 점핑을 했다. 돌아갈 길도 있지만 감독님이 정확한 곳에 깃발을 꽂고 모두가 처음부터 100미터 달리기를 했다고 느낀다. 거의 쉴 틈 없이 깃발 꽂은 산으로 모든 사람들이 하나처럼 달려간 것 같다"고 전했다. / besodam@osen.co.kr

[사진] 공감엔터테인먼트, JTBC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