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이승기x수지 '배가본드', 하반기로 편성 변경..5월 촬영 종료 목표

[OSEN=박진영 기자] 이승기 수지 주연 '배가본드'의 편성이 변경됐다. 

방송 관계자에 따르면 오는 5월 SBS 수목드라마 '빅이슈' 후속으로 방송될 예정이었던 '배가본드'는 편성 변경으로 인해 올 가을 하반기 방송을 목표로 준비 중이다. 

'배가본드'는 민항 여객기 추락 사고에 연루된 한 남자가 은폐된 진실 속에서 찾아낸 거대한 국가 비리를 파헤치게 되는 과정을 그린 드라마. SBS '자이언트', '돈의 화신' 등으로 호흡했던 유인식 PD와 장영철 작가, 정경순 작가가 의기투합했으며, 이승기 수지 신성록 등이 출연한다. 

특히 이승기와 수지는 MBC '구가의 서' 이후 약 5년만에 다시 연기 호흡을 맞추게 돼 촬영 전부터 큰 관심을 모았다. 100% 사전 제작 드라마인 '배가본드'는 아직 촬영을 진행 중인 상황. 촬영 종료는 오는 5월로 예정되어 있다. 

'배가본드' 편성 변경으로 인해 생긴 빈자리는 여진구, 민아, 홍종현 주연의 '절대 그이'가 채운다. '절대그이'는 와타세 유우의 동명 만화를 원작으로 하는 드라마로, 사랑의 상처로 차가운 강철 심장이 돼버린 특수 분장사 다다(민아 분)와 빨갛게 달아오른 뜨거운 핑크빛 심장을 가진 연인용 피규어 영구(여진구 분)가 펼치는 후끈후끈 말랑말랑 달콤 짜릿 로맨틱 멜로다. /parkjy@osen.co.kr

[사진] '배가본드'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