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런닝맨' 전소민, 김지석→이이경→하석진 이름표 뜯겨도 로맨스 '성공적' [종합]

[OSEN=연휘선 기자] 배우 전소민이 '런닝맨'에서 김지석, 이이경, 하석진과 데이트하며 로맨스 레이스를 펼쳤다. 

14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런닝맨’은 지난주에 이어 전소민의 생일을 맞아 꾸며지는 '개구리 연애 추격단’으로 꾸며졌다. 

전소민은 '런닝맨' 멤버들이 갇힌 방에서 그를 추격하기 위해 힌트를 풀고 있는 사이, 게스트들과 함께 로맨스 레이스를 진행했다. 그는 '톱스타 유백이'에서 호흡한 김지석, '하녀들'에 함께 출연한 이이경, '1%의 어떤 것'에서 호흡을 맞춘 하석진과 함께 차례대로 로맨스 데이트를 펼쳤다. 

먼저 전소민은 김지석과 함께 레스토랑에서 식사하며 미션을 수행했다. 김지석은 특유의 다정함으로 전소민에게 예쁘다는 말은 기본, '심쿵'이라며 설렘까지 표현했고, 질투한다는 말과 함께 입에 묻은 음식도 닦아주고 스테이크를 썰어 주며 모든 미션을 성공했다. 

이어 탱고 댄스 연습실에 도착한 두 사람은 이이경을 만나 삼각관계를 형성했다. 이이경은 전소민에게 튤립을 선물하고 남다른 춤 실력까지 뽐내며 김지석을 긴장케 했다. 

그러나 김지석은 "질투 난다"며 전소민에게 지속적으로 애정을 표현하고 남다른 배려심으로 설렘을 자아내 이이경을 제치고 선택받았다. 이에 이이경은 복수의 화신으로 돌변, 방탄소년단의 '아이돌' 포인트 안무를 배우며 전소민 추격에 나선 '런닝맨' 멤버들과 함께 추격조에 합류했다. 

전소민의 마지막 데이트 상대는 하석진. 그는 카트장에서 김지석을 기다리고 있었다. 김지석은 "설마 설마 했다"며 하석진을 경계 했다. 그는 다짜고짜 하석진에게 "키스 신 몇 번 했냐"고 물었다. 하석진은 "대본에 없는 것도 했다"고 받아쳤고, 김지석은 "우리도 그렇다. 우린 한 40번 한 것 같다"고 너스레를 떨어 폭소를 자아냈다.

이어 전소민은 김지석과 하석진을 사이에 두고 질문에 답하는 젠가 게임을 통해 두 사람과의 케미를 맞춰 봤다. 그는 "만취하면 전화 걸 것 같은 사람"을 묻는 질문에 하석진을 고르며 "내 기억에 술을 취할 때까지 먹은 게 석진 오빠다. 그런데 지석 오빠랑은 만취할 때까진 안 먹어봤다"고 답했다.

또한 "둘 중 더 챙겨주고 싶은 사람은?"이라는 김지석의 질문에도 "하석진"이라고 답했다. 하석진 또한 "나 혼자서 잘 못한다. 양말 누가 신겨줘야 한다"고 화답해 웃음을 더했다. 

'런닝맨' 멤버들이 이이경과 만나 롤러 스케이트를 타며 밀가루 옮기기 미션을 하고 있는 동안, 결국 전소민은 하석진을 최종 미션 상대로 택하며 함께 커플 카트에 탑승했다. 두 사람은 김지석과의 카트 대결에서도 승리하며 파주 헤이리 마을 포토존에서 마지막 데이트 미션을 펼쳤다. 

하지만 버림받은 김지석마저 '런닝맨' 멤버들과 함께 추격전으로 합류하며 전소민과 하석진을 향한 포위망이 좁혀졌다. 결국 '런닝맨' 멤버들과 김지석, 이이경이 전소민과 하석진을 포획했고, 김지석이 전소민의 이름표를 뜯으며 로맨스 데이트는 실패했다. 이에 김지석, 이이경은 다이아 반지를 경품으로 받았고. 전소민은 데이트에 실패해 데이트 비용 전액과 얼굴에 생크림을 맞는 벌칙까지 수행했다. / monamie@osen.co.kr

[사진] SBS '런닝맨'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