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사진]승리 기쁨 나누는 김재윤-장성우 배터리


[OSEN=수원, 이동해 기자] KT 위즈가 한화 이글스와의 첫 만남을 위닝시리즈로 장식했다.

KT는 18일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한화와의 팀 간 3차전에서 6-5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KT는 전날 패배를 설욕하고 시즌 8승(15패) 째를 수확했다. 한화는 시즌 13패(9승) 째를 당했다. 아울러 KT는 한화와의 주중 3연전을 위닝시리즈로 장식했다.

6:5 짜릿한 한 점차 승리 거둔 KT 장성우-김재윤 배터리가 승리의 기쁨을 함께 나누고 있다. / eastsea@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