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김연경 휴식’ 女 대표팀, 이재영-김희진 분전에도 네덜란드에 패배

[OSEN=이종서 기자] 한국 여자 배구대표팀이 네덜란드에 패배했다.

스테파노 라바리니 감독이 이끄는 여자 배구대표팀은 23일 일본 도야마 체육관에서 열린 국제배구연맹(FIVB) 월드컵 7차전 경기에서 네덜란드에 세트 스코어 1-3(19-25 25-21 22-25 23-25)으로 패배했다. 한국은 대회 전적 3승 4패를 기록했다.

이날 대표팀 주장 김연경이 휴식 차원으로 빠진 가운데 이재영과 김희진 등 공격수가 분전했다. 이재영은 18점을, 김희진은 15점을 기록했다.

1세트 팽팽하게 맞섰던 한국은 19-19에서 내리 실점을 하면서 1세트를 내줬다.

2세트 반격에 성공했지만, 3세트 다시 접전 끝에 마지막 고비를 넘기지 못했고, 4세트 초반부터 분위기를 넘겨준 한국은 18-18로 추격하는데 성공했지만, 결국 승리를 잡지 못했다.

한국은 24일 세르비아와 8차전 경기를 치른다. / bellstop@osen.co.kr


[사진] FIVB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